pub&bar BETWEEN

펍&바 비트윈


PROJECT INFORMATION

CONTRACT : 공간디자인, 브랜드디자인, 설계, 시공

LOCATION : 서울특별시 관악구

AREA : 184.81 m²

SPACE DESIGNER : 정다은

BRAND DESIGNERS : 박지훈, 김호정

PHOTOGRAPHER : 박지훈

PROJECT SUMMARY

펍과 바 사이 그 어디엔가, 비트윈

#맥주 #위스키 #LP #음악

분위기감성을 완성하는 요소 하나하나의 사이를 정성스레 고민해

스트레스를 날릴 수 있는 공간이 탄생했다. 

펍(Pub)과 바(Bar) 사이 그 즈음 어디,

이곳은 신림역에 위치한 비트윈이다.

FLOOR PLAN


고급스러움과 중후함 그리고 자유로운 분위기가 공존하는 공간


착공 이전 결정되어 있던 비트윈의 컨셉과 상호에 맞춰 설계된 이 공간의 핵심은 조화.

클라이언트는 이 공간이 바 특유의 고급스러움과 중후함 그리고 펍 특유의 자유롭고 모던한 분위기를 동시에 나타낼 수 있기를 원했고,

어울릴 것 같지 않은 두 가지의 컨셉을 적절하고 조화롭게 녹여내는 것이 이번 프로젝트의 중요 과제였다.


비트윈이 들어선 60여 평에 달하는 공간은 긴 시간 동안 PC방으로 사용되어왔다. 

오랫동안 스며든 시간의 흔적을 7일간 진행된 철거작업으로 지워내고,

이후 9일에 걸친 수작업 샌딩을 통해 벽면과 바닥 아래 숨어 잠자고 있던 마감재를 깨워내는 작업을 진행했다. 

기존의 흔적을 지워냄과 동시에 시간의 거친 느낌을 다시 살려내는 까다롭고 섬세한 과정을 통해 중후함과 모던함이 공존하는 매력적인 공간이 탄생했다.


비트윈 프로젝트는 공간 디자인과 더불어 브랜드 디자인이 함께 진행되어 브랜드의 완성도가 한층 높아졌다.

사업의 철학, 방향 그리고 공간의 아이덴티티와 맞물려 최적의 브랜드 솔루션을 도출하여 하나의 철학을 공유하는 사업체가 탄생했다.




SPACE

BRAND IDENTITY


BEFORE & AFTER